Media Log

-낼 팥죽 끼릴낀데.

-응? 팥죽이요?

-낼 동지 아이가. 팥죽 무야지

 

 

어제 저녁 냉장고에 넣어둔 팥을 좀 꺼내오라고 심부름을 시키시면서

엄마가 하신 말씀이에요.

 

아..벌써 동지가 됐구나 싶었답니다.

 

-마이 말고 쪼맨참만 끼리가 무야지. 다리가 아파가 마이도 몬한다.

-아..찹쌀수제비 넣게?

-너야지. 그래야 마싰지.

 

팥죽에 들어가는 새알심을 찹쌀 수제비라고 부르시는데,

찹쌀가루만으로 익반죽을 하기 때문에

아직 집에선 엄마말곤 제대로 찹쌀가루 반죽을 하는 사람이 없어요.

 

그래서 찹쌀로 만든 새알심이 들어가는 요리를 할 때마다

불평을 하시면서도 '매매' 반죽을 하신다고

온 힘을 쓰시거든요.

 

 

 

[집밥‬ 리얼스토리] 마흔번째 이야기

‎새알심‬ 동동~ 시골식 ‪‎동지‎팥죽‬ ‎만들기‬

 

 

무병장수와 팥죽의 붉은 색으로 나쁜 기운을 물리치기 위해 먹었다는 동지팥죽.

동지팥죽에 들어가는 새알심은 나이 수대로 먹어야 한다는 얘기 들어보셨나요?

동지가 작은 설이라고 불리기도 하는데,

일년 중 밤이 가장 길고 낮이 가장 짧은 동지가 지나면

태양이 죽음으로부터 부활하는 날로 생각하고

경사스럽게 여겼다고 해요.

 

또 동지팥죽 먹는 시간이라고 해서

동지시간에 맞춰 팥죽을 솔잎으로 대문이나 벽 곳간으로 뿌리기도 했다고 합니다.

올해 동지 팥죽을 먹고 뿌리는 절입시간은 오후 1시 48분이라고 해요

 

 

 

 

 

-이기 어제 삶은 거다. 이래 체에 밭치가 물을 쪽 빼가꼬 한다.

 

눈을 또로록 굴리면서

엄마의 설명과 손끝을 유심히 봅니다.

 

 

 

 

 

-물 뿌리가민서 매매 문때가꼬 콩이 다 빠지게 해야 된다.

자 봐라.

 

 

 

 

 

때깔곱게 삶겨졌던 팥이 껍질만 남기고

팥물이 되었답니다..

 

 

 

 

 

-엄마 이거 내가 부술까?

-살살 잘 해래이

-응!

 

냉동실에 있던 찹쌀가루를 미리 내놓지 않아서

덩어리진 것들을 나무주걱으로 툭툭~ 부숩니다.

 

 

 

 

 

팔팔 끓인 뜨거운 물을 조금만 넣고

찹쌀가루로만 만든 익반죽이에요.

요렇게 30분정도 1차 숙성을 시킵니다.

 

전 엄마와 손잡고 어딜 놀러 다니거나

먹으러 가는 것을 좋아하거든요.

그러다보면 미처 기억하지 못했던

어렸을 적 이야기나

들었지만 또 듣게 되는 이야기들..

그런 이야기들을 엄마 곁에서 나누는 게 참 좋더라구요.

 

 

 

 

 

1차 숙성 시킨 반죽을 치댑니다.

 

-니 그거 기억나나

-다는 기억안나는데, 엄마가 나 업고 방 나서던거랑

그때 택시 탔던거랑...

 

 

늘 나오는 18번 얘기 중 하나..ㅎㅎ

형제들 중 그나마 큰 병치레 없이 컸지만

어렸을 적 갑자기 심하게 열이 오르는 바람에

절 업고 병원으로 뛰었다는 이야기에요.

 

신기하게도 어렸을 적인데

이름도 얼굴도 기억나지 않지만

고마웠던 그분들이 제 기억 속에 있거든요.

 

엄마도 마찬가지신지

반죽을 하시면서 또 얘길 꺼내십니다.

 

 

 

 

-엄마. 무릎 아픈데 저 따신데 가가 잠깐 슀다가 하시~

-이거 치대야지. 매매 치대야 안그러믄 팥죽에 드가믄 다 풀어져가 엉망이 된다 아이가

 

 

그렇게..

반죽 치대기는 계속 됐습니다..

 

 

 

 

 

-엄마, 봐봐~ 내 이제 잘 하재?

-그래, 잘하네.....이건 너무 작다..

-아..다시 하까?

 

ㅎㅎ

칭찬 받고 싶었는데..

냉정하신 영순여사십니다..ㅠㅠ

 

 

 

 

새알심까지 다 빚고 나면 팥물을 끓일 차롄데요.

팥죽 끓일 때 번거로운 것 중 하나가 바로 팥물 끓이기에요.

계속 저어줘야 하거든요.

그렇지 않으면 바닥에 눌어붙을 수가 있다고 해요.

 

 

 

 

 

소금으로 간을 하고 새알심까지 다 익어서

요렇게 동동~ 뜨면 팥죽 끓이기가 끝납니다.

 

 

 

동영상으로 차근차근 한번 보세요~

 

 

 

 

-엄마 그건 뭐하는 거에요?

-이거 동지 팥죽 끼리면 원래 이래 하는기다.

 

 

꼭 제삿상에 올리는 것처럼

끓인 팥죽의 제일 첫 그릇을

상에 올려서 두시더라구요.

 

 

 

 

 

새알심과 잘 익은 쌀알이 들어간

동지팥죽!

 

 

 

 

 

팥은 기가 잘 순환하도록 하는 효능이 있다고

동의보감에 나와있다지요.

비타민 B1이 풍부해서 체내 피로물질 배출과 세포재생에도 도움이 된다고 하고

칼륨이 풍부해 붓기를 빼고 혈압을 낮추는 효소의 양을 증가시키는

효과도 있다고 합니다.

 

 

 

 

 

-니 밥 안무가 우야노

-이따 먹으면 돼요. 엄마는 밥 잡쉈어?

-아까 팥죽 끼린 거 한그릇 무찌. 느그 아부지도 한그릇 다 잡사따.

-흐흐 오랜만에 끓여서 맛있었나 보네.

 

역시..

음식하는 사람의 보람은

맛있게 먹는 모습을 보는 것인가 봅니다.

 

 

 

 

 

이금기 연말 이벤트

 

이금기 소스 구매하고 홍콩가자!

 

1. 새로 나온 짜서 쓰는 튜브 굴소스 구매인증하면 홍콩 항공+숙박권매주 푸짐한 선물이 팡팡!!

이벤트 참여하기☞http://blog.lkkkorea.com/2051

 

 

2. 농협에서 이금기 소스 20%할인 받고 영수증 인증하면 10만원 농협상품권홍콩여행상품권이 슝슝~!!

이벤트 참여하기http://blog.lkkkorea.com/2053

 

 

 

 

 

2015/12/15 - [집밥 리얼스토리] - [집밥 리얼스토리] 서른아홉번째 이야기. 경상도식 자연발효 된장 만들기 (2) 청국장 편

 

subm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