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dia Log

오락가락하는 날씨 때문인지 요즘 감기에 걸린 분들이 많은데요.

저희 집에도 감기 환자가 세명이나 된답니다.

 

덕분에 입맛이 없으시다며

말려뒀던 나물을 꺼내 반찬을 만들어 먹기로 했어요.

 

 

 

 

[집밥‬ 리얼스토리] 쉰번째 이야기

몸에 좋고 맛도 좋은 뽕잎나물볶음

 

 

:: 재료 ::

 

뽕잎

들기름

다진마늘

집간장

 

 

 

 

 

쪄서 말려두었다가 다시 삶아낸 뽕잎이에요.

 

말려두었던 뽕잎은 만들기 전 미리 찬물에 담가두는데요.

얼마나 담가두었냐는 궁금증에

 

어지 담가나쓰

 

라고 하시네요~ㅎㅎ

 

 

까끄러블 줄 아랐드마 보드랍고 괘차네

뽕잎이 원래 까끄라븐 게 아닌데
이건 조금 억시도 괜찮네

 

 

예전엔 산으로 직접 뽕잎을 따러 다니셨는데,

요즘엔 그것도 못한다고 하시는 엄마세요.

 

 

엄마가 따면 저런 산뽕 안따지
쪄가꼬 말리야지
그래야 안억시지

 

쪄가고 안말리마


저정도 억신 건 못 무

산에 나는 건 조선 뽕나무 이파리고
들에 나는 건 조선 뽕나무 잘 없잖아
이건 왜뽕나무지

 

옛날에 옛날에 그런 기 잘 없자나

산뽕은 어릴 때 따잖아
들에 나는 거 카마 보드랍다

 

 

삶은 뽕잎을 손질하면서

엄마의 옛날 이야기를 듣는 시간이 참 좋습니다~

 

 

 

 

뽕잎나물볶음에는 꼭 집간장을 써야 한대요.

 

이유를 여쭸더니,

 

이거는 집간장 너야돼
이런 건 집간장 가 해야대

 

 

네..이미 답은 정해져있었습니다.ㅎㅎ

 

 

 

 

 

뜨겁다 뜨겁다 하시면서

손으로 쓱쓱 나물을 볶아낸 엄마께서

하나 집어 맛을 보십니다.

 

 

금방 하믄 맛있는데
좀 나뚜마 맛이 모하지
반찬도 금방 만들어야 마시찌

 

 

아무래도 오늘 저녁시간이 조금 당겨질 것 같아요~ㅎㅎ

 

 

 

 

부드러우면서도 구수한 맛이 좋은 뽕잎나물볶음

맛도 좋지만 몸에도 좋은 뽕잎으로

건강한 밥상을 만들 수 있답니다.

 

오늘은

넓은 대접에 같이 넣고 쓱쓱 한그릇 비벼먹어야겠어요.

 

 

 

2016/02/09 - [집밥 리얼스토리] - [집밥‬ 리얼스토리] 마흔여덟번째 이야기. 명절 삼색나물 중 하나! 고사리나물 쉽게 맛내는 비법

 

 

subm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