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dia Log



밥도둑 끝판왕 레시피

참치 두부조림 만드는 법




*

안녕하세요. 소스킹입니다.

다들 즐거운 하루 보내고 계신가요?!


저는 요근래 계속 매콤하고

얼큰한 메뉴가 먹고 싶어서

오늘은 좀 매콤~한 메뉴를

만들어봤답니다.









짜쟌~ 얼큰하고 매콤한 국물에

자작하게 끓여서 만드는 참치 두부조림!



참치가 들어가서 고소함이

더 넘쳐나는 레시피!!


지금 바로 알려드릴게요 :)










<두부 조림 레시피 재료 소개>


두부 1모, 홍고추 1개

청고추 1개, 대파 1대




<두부조림 양념>


이금기 프리미엄 굴소스 1 큰 술

참치 1캔, 고춧가루 1 큰 술 반

참기름 1 작은 술, 설탕 0.5 큰 술, 물 1컵 (종이컵)









두부는 두께 1.5cm 정도로 해

먹기 좋은 크기로 잘라주세요.









두부조림에 들어갈 야채 재료들은

꽤 간단한 재료들입니닷!


대파는 송송 썰어 준비하고

홍고추와 청고추는 어슷 썰어

준비해주세요.












큰 볼에 이금기 굴소스와 함께

참기름, 참치, 설탕 등 앞서 말씀드린

두부 김치 양념재료들을 넣어주세요.










불이 꺼진 상태의 넓은 팬에

두부를 빙~ 두르 듯 올린 후에

만들어 놓은 양념장과 물을 함께 넣어주세요.









양념이 잘 풀어지고

자글자글 끓기 시작하면

썰어놓은 대파와 고추들을

살포시~ 올려줍니다 :)








건강에 너무나 좋은 두부 활용해

조림을 만드는 레시피 정말 간단하죠?!


따끈하게 양념에 잘 조려진 두부는

이렇게 밥 위에 올려서 슥슥 비벼 먹으면

밥 3공기는 그냥 뚝딱! 이겠죠? ㅎㅎ



*

오늘도 이렇게 잘~ 먹었습니다.


다들 오늘 저녁은

두부조림 레시피 어떠실까요?!



 



  1. Favicon of https://friendcjjang.tistory.com BlogIcon 은이c at 2018.05.29 19:45 신고 [edit/del]

    두부조림 완전 좋아해요~~ ㅎㅎ
    이틀 연속으로 아침까지 두부조림 먹었습니당. ㅎ
    참치까지 넣으니 더 맛나겠어요 한번 해먹어봐야겠네요
    좋은 저녁되세요~~ ^^

    Reply
    • Favicon of http://blog.lkkkorea.com BlogIcon 소스킹 at 2018.05.30 10:17 신고 [edit/del]

      은이C님! 저도 두부 자체를 너무나 좋아해서
      두부로 만든 모든 요리를 좋아합니다!
      참치까지 넣어 깊은맛까지 더했으니 꼭 한번 드셔보세요! ㅎㅎ

  2. Favicon of http://impresident.tistory.com/ BlogIcon 절대강자 at 2018.05.30 10:40 신고 [edit/del]

    정말 맛있어보입니다. 점심시간을 앞둔지금...
    입안에 군침이 한가득 고이는... 쩝~~~

    Reply
  3. Favicon of http://uhastory.tistory.com BlogIcon 유하v at 2018.05.30 10:41 신고 [edit/del]

    두부킬러인데 군침돕니다!!ㅋ

    Reply
  4. Favicon of http://trusting.tistory.com BlogIcon 애플- at 2018.05.30 14:56 신고 [edit/del]

    저는 참치 매니아에요. 제 몸속에 수은이 가득할 듯. ㅎㅎ 맛나보입니다.

    Reply
  5. Favicon of http://heysukim114.tistory.com BlogIcon *저녁노을* at 2018.05.31 05:08 신고 [edit/del]

    국민반찬 두부조림이지요.

    잘 배워갑니다.

    Reply
  6. Favicon of http://leeesann.tistory.com BlogIcon pennpenn at 2018.05.31 07:16 신고 [edit/del]

    하악~
    참 맛나겠어요.

    오늘은 바다의 날입니다.
    5월을 잘 마무리하시고 여름을 맞이하세요.

    Reply

submit